만취 상태로 고속도로를 역주행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26일 고속도로순찰대 8지구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29분께 스타렉스 승합차가 신대구고속도로 밀양나들목(IC) 출구 방향으로 역진입했다는 신고가 17건 접수됐다.

 

고순대는 도로교통공사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신고 접수 10여 분 만에 신대구고속도로 대구 방향 32.5㎞ 지점에서 역주행하던 운전자 A씨(30대 후반)를 검거했다.

 

검사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0.08% 이상) 수준이었다.

 

 

위험천만한 상황이었지만 시민들의 재빠른 신고와 경찰의 즉각적인 대응으로 충돌사고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고순대는 검거 장소 3㎞ 전부터 순찰차를 지그재그로 운행하면서 뒤따르는 차량이 서행할 수 있도록 유도해 차로를 통제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씨를 음주운전·역주행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취소
제호_노사정뉴스 ㅣ 발행인_김창건 l 편집인_김창건ㅣ 등록번호_서울아02757 l 주소_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25 상옥빌딩 3층 305호
컨텐츠보호관리자_신현종 ㅣ 청소년보호관리자_조승일 ㅣ TEL : (02)2636-5454, 5451 l FAX : (02)2636-5452 l 이메일 : win1@hotmail.com
Copyright ⓒ 2013 nosajung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