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정 검사를 도와주십시오!

 

임은정 검사를 응원해 주십시오. 한명숙 전 총리 사건이 아니라 누구라도 억울한 사람이 있다면 응당 재수사를 해야 옳습니다. 

 

한명숙 전 총리 사건은 처음부터 기획된 정치공작으로 재수사가 아닌 원천 수사가 필요합니다. 시민사회가 나서야 합니다.

 

시민사회에 당부합니다. 오직 믿을 수 있는 곳은 시민들뿐입니다. 부디 임은정 검사가 바른 일에 나설 수 있도록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그도 우리와 같은 한 사람의 인간입니다. 더는 그가 불의한 자들에게 핍박받지 않도록 도와주십시오. 그도 조국이나 추미애처럼 만들어선 안됩니다. 시민들만이 답입니다.

 

임은정.JPG

 

<임은정 검사 페이스북에서 20210303>

수사권을 부여받은 지 7일 만에, 

시효 각 4일과 20일을 남겨두고 

윤석열 검찰총장님과 

조남관 차장검사님의 지시로 

한명숙 전 총리 모해위증 사건에서 

직무 배제되었습니다. 

.

2012. 12. 중앙지검 공판부 시절 

부장검사의 직무이전 지시를 받고 

그건 검사장 권한이라고... 

부장검사의 지시는 월권이라는 

법률적 주장을 할 수 있었는데, 

.

2021. 3. 2. 대검 감찰부에서 

검찰총장의 직무이전 지시 서면을 받고 보니 

공소시효가 매우 임박한 방대한 기록에 대해 

총장님의 최측근 연루 의혹이 있는 

사건에 대한 총장님의 직무이전 지시가 

사법정의를 위해서나, 

검찰을 위해서나, 

총장님을 위해서나 

매우 잘못된 선택이라 

안타깝고 한숨이 나오면서도 

달리 어찌할 방도가 없어 답답합니다. 

.

중앙지검 검사 겸직 발령에도 

수사권이 있는지에 대한 

논란을 대검에서 계속 제기하여 

마음고생이 적지 않았다가 

금일 법무부 발표로 

겨우 고비를 넘기나 했더니... 

조영곤 검사장님의 전철을 밟으시는 

총장님의 직무이전 지시 서면 앞에 

할 말을 잃습니다.

.

어찌해야 할지 고민해보겠습니다. 

기도 부탁드립니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제호_노사정뉴스 ㅣ 발행인_김창건 l 편집인_김창건ㅣ 등록번호_서울아02757 l 주소_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25 상옥빌딩 3층 305호
컨텐츠보호관리자_신현종 ㅣ 청소년보호관리자_조승일 ㅣ TEL : (02)2636-5454, 5451 l FAX : (02)2636-5452 l 이메일 : win1@hotmail.com
Copyright ⓒ 2013 nosajungnews. All rights reserved